FX불스 셀트리온헬스케어, 4분기 렉키로나 공급으로 깜짝 실적 전망 > 주식시장 뉴스

셀트리온헬스케어, 4분기 렉키로나 공급으로 깜짝 실적 전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셀트리온헬스케어, 4분기 렉키로나 공급으로 깜짝 실적 전망 © Reuters. 셀트리온헬스케어, 4분기 렉키로나 공급으로 깜짝 실적 전망

[인포스탁데일리=윤서연 기자] 셀트리온헬스케어가 4분기 렉키로나 공급으로 깜짝 실적이 전망된다.

키움증권은 11일 셀트리온헬스케어 4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한 5848억원, 영업이익은 1% 감소한 905억원으로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시장 기대치 대비 각각 11% 상회할 것으로 전망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전경. 사진=셀트리온헬스케어

램시마, 램시마SC, 트룩시마, 허쥬마 제품의 고른 성장 기반으로 렉키로나의 유럽향 1500억원 공급이 반영될 것으로 보인다.

허혜민 키움증권 연구원은 "유럽 승인 이후 공급 계약이 개시되었으며, 향후 추가 공급 가능할 것으로 보이나 코로나19 상황의 불확실성 등을 감안하여 추정치에서는 확정되어 보도된 계약만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반면 수익성과 성장을 이끌었던 리툭산, 시밀러, 트룩시마의 미국향 점유율은 정체 및 매출 약화가 지속되며 지난해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주가는 49% 하락했다.

기존 램시마IV, 트룩시마, 허쥬마의 침투율 추세에 큰 변동은 없을 전망이다.

하지만 고마진의 램시마SC의 고성장이 기대되며, 고농도 휴미라 바이오시밀러인 유플라이마도 하반기에는 전 지역 출시에 따른 매출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 추이. 출처=네이버

코로나19 치료제 렉키로나의 추가 공급 여부에 따라 실적 상승 여력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허 연구원은 "아바스틴 시밀러가 올해말 허가 예상으로 내년에는 온기 반영, 스텔라라 시밀러 출시 및 램시마SC의 미국 진출도 내년이 될 것으로 예상되어 실적 성장 모멘텀은 2023년이 다가올수록 재차 반영될 수 있을 것"으로 평가했다.

이에 따라 투자의견을 '매수'로 상향하고, 목표주가는 10만원을 유지했다.

윤서연 기자 yoonsy0528@infostock.co.kr

인포스탁데일리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