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금감원 “외국인, 지난해 12월 주식 4.3조원 순매수” > 주식시장 뉴스

금감원 “외국인, 지난해 12월 주식 4.3조원 순매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금감원 “외국인, 지난해 12월 주식 4.3조원 순매수” © Reuters. 금감원 “외국인, 지난해 12월 주식 4.3조원 순매수”

외국인의 상장증권 순투자 및 보유현황. 제공=금융감독원

[인포스탁데일리=윤서연 기자] 지난달 외국인 투자자들이 국내 증시에서 4조 3000억원 넘게 주식을 사들였다.

금융감독원은 ‘2021년 12월 외국인 증권투자 동향’ 보고서를 통해 외국인은 지난해 12월 국내 상장 주식을 4조 3570억원 순매수했다고 10일 밝혔다. 채권 투자액 5조 5550억원을 합하면 순투자 규모는 총 9조 9120억원이다.

금감원에 따르면 외국인의 주식은 2개월 연속 순매수를 유지, 지난해 1월 이후 채권은 순투자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해 외국인은 상장주식 785조 2000억원(시가총액의 28.7%), 상장채권 214조원(상장 잔액 9.6%) 등 총 999조 2000억원의 상장 증권을 보유하고 있다. 코스피는 3조 6950억원, 코스닥은 6620억원을 순매수했다.

지역별로 미주(2조 4000억원), 아시아(1조 2000억원), 중동(3000억원) 등이 순매수, 유럽(1000억원)은 순매도했다. 국가별로는 미국(2조 3000억원), 말레이시아(7000억원) 등이 순매수, 영국(2억 5000억원)과 싱가포르(2000억원) 등은 순매도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외국인의 상장채권 보유액은 지난해 1월 이후 매달 역대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며 “외국인직접투자(FDI)도 전년 대비 42% 늘어난 300억달러에 육박하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말했다.

윤서연 기자 yoonsy0528@naver.com

인포스탁데일리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