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새해 첫 금통위, 기준금리 1.25%로 인상 유력..."인플레이션 잡아야" > 주식시장 뉴스

새해 첫 금통위, 기준금리 1.25%로 인상 유력..."인플레이션 잡아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새해 첫 금통위, 기준금리 1.25%로 인상 유력... 새해 첫 금통위, 기준금리 1.25%로 인상 유력..."인플레이션 잡아야"

기준금리 추이. 제공=한국은행

[인포스탁데일리=윤서연 기자] 오는 14일 새해 처음으로 열리는 한국은행의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가 1.25%로 인상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해 사상 최저 수준인 0.5%까지 기준금리를 떨어뜨렸던 한은은 지난해 8월과 11월 두 차례 금리인상으로 기준금리를 1%로 올렸다. 하지만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 연준)이 올해 강력한 금리 인상을 시사한 데다 물가상승 압력도 커지고 있어 추가 인상의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올해 신년사에서 “경기회복세로 차주의 채무상환능력은 개선되겠으나, 금융완화조치의 정상화 과정에서 과도한 레버리지와 업황 부진에 직면해 있는 일부 가계 및 자영업자를 중심으로 신용위험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며 “대외 불확실성이 매우 높은 상황에서 내부 취약 요인은 금융시스템의 약한 고리로 작용할 수 있는 만큼 잠재적 위험에 대비해 나가야 한다”며 기준금리 추가 인상의 필요성을 언급한 바 있다.

연준의 긴축적인 통화정책이 예상보다 빠르게 진행되는 만큼 금리인상에 속도를 낼 수밖에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한미 간 금리차는 0.75∼1.00%포인트로, 이번에 금리가 인상되면 금리차는 1.00∼1.25%포인트로 확대될 전망이다.

금융권 관계자는 “인플레이션 위험에 연말까지 기준금리를 1.5%까지 올릴 수 있다”며 “미 연준의 통화정책 정상화 속도가 예상보다 빨라질 경우 선제적으로 금리 인상을 할 가능성이 높아 연말까지 1.75%까지 오를 수도 있다”고 말했다.

윤서연 기자 yoonsy0528@naver.com

인포스탁데일리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