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아모레퍼시픽, 중국 경쟁심화에 기대치 낮아 > 주식시장 뉴스

아모레퍼시픽, 중국 경쟁심화에 기대치 낮아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아모레퍼시픽, 중국 경쟁심화에 기대치 낮아 아모레퍼시픽, 중국 경쟁심화에 기대치 낮아

[인포스탁데일리=윤서연 기자] 아모레퍼시픽이 중국 화장품 시장 내 경쟁 심화에 따라 실적 기대치가 낮아지고 있다.

이베스트투자증권은 12일 아모레퍼시픽 4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5% 증가한 1조1860억원, 영업이익은 흑자전환 한 396억원으로 추정했다.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아모레퍼시픽 본사 전경. 사진= 아모레퍼시픽

지난해 4분기 희망퇴직 관련 850억원 수준의 일회성 비용이 발생했었기 때문에, 이를 제외하고 보면 4분기 실적은 대체로 부진했다고 판단된다.

주요 성장 채널인 면세점은 전체 면세시장과 유사한 흐름이 예상되고, 디지털은 온라인 전환이 이어짐에 따라 30% 수준의 성장률을 추정한다. 이밖에 전통 채널은 3분기와 비슷하게 10% 수준에 근접한 하락폭을 이어갔던 것으로 판단했다.

오린아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4분기 중국은 설화수의 25% 수준 성장에도 이니스프리 매출 하락폭이 50% 이상으로 확대되며 전체 사업 기준 7% 수준의 매출 하락이 예상된다"며 "이와 더불어 4분기 쇼핑 행사와 온라인 비중 상승에 따라 마케팅 비용 증가가 예상돼 중국 사업 수익성은 낮은 한 자릿수 수준을 추정한다"고 말했다.

아모레퍼시픽 주가 추이. 출처=네이버

오 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은 올해 중국 내 틱톡, 콰이쇼우 등을 포함한 이커머스 채널을 강화할 계획이며 이에 수익성 개선 여부에 대해서는 꾸준히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투자의견을 '중립'으로 하향 조정하고, 목표주가를 17만원으로 하향했다.

윤서연 기자 yoonsy0528@infostock.co.kr

인포스탁데일리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