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단독] 블록체인 꽂힌 컴투스, 美암호화폐 투자 나선다 > 암호화폐 뉴스

[단독] 블록체인 꽂힌 컴투스, 美암호화폐 투자 나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단독] 블록체인 꽂힌 컴투스, 美암호화폐 투자 나선다 [단독] 블록체인 꽂힌 컴투스, 美암호화폐 투자 나선다

컴투스의 대표 IP ‘서머너즈워’ 캐릭터 옆에 선 송재준 대표./성형주 기자
컴투스(078340)가 암호화폐 투자를 위해 미국에 현지 법인을 설립한다. 크립토펀드(암호화폐 전용 투자 펀드) 결성을 통해 유망한 초기 프로젝트에 투자하는 한편 컴투스가 발행을 준비 중인 암호화폐인 'C2X'와 시너지를 창출하며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하려는 구상이다.

15일 벤처투자 업계에 따르면, 국내 벤처캐피탈(VC)인 크릿벤처스가 미국에 '크릿벤처스USA'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크릿벤처스는 송재준 컴투스 대표가 최대주주이자 대표를 맡고 있으며 컴투스측도 주요 주주로 있다. 송 대표는 컴투스 창업자인 송병준 컴투스홀딩스(063080) 의장의 동생으로 컴투스의 사업 및 미래 전략을 총괄하고 있다.

크릿벤처스USA는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 둥지를 틀고 블록체인 분야 투자 전문성이 높은 국내 VC 심사역들도 파트너로 합류할 예정이다. 법인 설립 후 컴투스 등이 주요 출자자(LP)로 참여해 대형 크립토펀드 결성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다. 거래소에 미상장된 유망 암호화폐에 투자를 집중하는 것이 목표다.

크릿벤처스는 국내에서도 블록체인 분야에 전문적으로 투자하는 벤처펀드를 운용하며 관련 분야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크릿벤처스는 지난해 한국투자파트너스와 함께 800억 원 규모 '케이아이피-크릿 인터랙티브 콘텐츠 펀드'를 결성하고, 블록체인과 연계한 콘텐츠에 집중 투자하고 있다. 해당 펀드에는 컴투스도 주요 LP로 참여하고 있다.

크릿벤처스가 블록체인 투자 법인을 국내가 아닌 미국에 설립하는 이유는 투자처 확보의 용이성과 규제 때문이다. 금융위원회가 2017년 국내에서 신규 가상자산 발행(ICO·Initial Coin Offering)을 전면 금지한 이후 국내 기업들이 참여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조차 대부분 미국이나 싱가포르, 스위스 등에서 진행되고 있다.

크릿벤처스가 미국 법인 설립과 크립토펀드 결성을 추진하면서 국내 VC 혹은 ICT 기업들의 관련 움직임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VC들의 경우 대부분 정부 예산이 투입된 벤처펀드를 결성·운용하고 있어 해외 암호화폐 투자에 선뜻 나서지 못하고 있다. 현재 국내 투자사 중 미국에서 암호화폐 투자를 목적으로 크립토펀드를 결성·운용 중인 곳은 해시드가 유일한 것으로 파악된다. 해시드는 암호화폐 투자로 대박을 기록한 김서준 대표가 2018년 설립한 블록체인 전문 투자회사다.

컴투스는 크릿벤처스USA와 협업도 적극 추진할 것으로 알려졌다.

컴투스와 긴밀한 협업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게임사 중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투자에 가장 적극적인 컴투스는 블록체인 및 메타버스를 중심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 계획도 밝힌바 있다. 컴투스는 국내 3대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인원의 2대주주면서 자체 암호화폐인 C2X 발행도 앞두고 있다.

벤처투자 업계 관계자는 "송재준 컴투스 대표가 블록체인 사업 확장에 대한 의지가 강해 관련 투자도 빠르게 이뤄지고 있다" 면서 “국내 많은 VC들이 크릿벤처스USA의 향후 행보를 주목하고 있다”고 말했다.

디센터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