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저스틴 선 "우크라 정부, 트론 커뮤니티 기부 언급 제외…불공평" 트윗했다가 역풍 > 암호화폐 뉴스

저스틴 선 "우크라 정부, 트론 커뮤니티 기부 언급 제외…불공평" 트윗했다가 역풍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저스틴 선 저스틴 선

/출처=셔터스톡
암호화폐 트론(TRX)의 개발자 저스틴 선이 우크라이나 정부가 최근 발표한 에어드랍(코인을 무상으로 지급하는 것) 계획이 불공평하다고 주장했다.

3일 주요 외신에 따르면 러시아의 침공을 받은 우크라이나를 응원하기 위해 지난 26일(현지시간)부터 시작된 암호화폐의 기부액이 2,000만 달러(약 240억)까지 늘었다. 우크라이나 정부는 어려운 자국을 도와준 기부자들에게 보답할 목적으로 에어드랍 계획을 발표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트론 커뮤니티 사용자들의 기부에 대한 언급이 없자 불만을 제기한 것이다. 저스틴 선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 게정에 “트론 커뮤니티에서 총 5,000여명의 사람들이 기부금을 보냈는데 우크라이나 정부는 아무런 언급이 없었다”고 썼다.

하지만 저스틴 선의 게시물은 온라인 공간에서 크게 환영받지 못하는 분위기다. 한 이용자는 “지금 우크라이나는 전시인데 당신과 커뮤니티가 에어드랍에서 언급되지 않은 것이 그렇게 중요한 문제냐”며 비판했다.

한편 우크라이나 정부의 에어드랍 발표 이후 도지코인도 기부금 대열에 합류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이 장기화될 조짐을 보이면서 더 많은 사람들이 우크라이나를 응원할 목적으로 암호화폐를 기부하려는 움직임이 확산되고 있다.

디센터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