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카카오, NFT 사업 힘 쏟는다…양주일 부사장 그라운드X 대표로 내정 > 암호화폐 뉴스

카카오, NFT 사업 힘 쏟는다…양주일 부사장 그라운드X 대표로 내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카카오, NFT 사업 힘 쏟는다…양주일 부사장 그라운드X 대표로 내정 카카오, NFT 사업 힘 쏟는다…양주일 부사장 그라운드X 대표로 내정

양주일 그라운드X 대표 내정자(현 카카오 (KS:035720) 부사장)./출처=그라운드X
카카오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가 양주일 현 카카오 부사장을 대표이사에 내정했다고 2일 밝혔다. 양주일 내정자는 오는 3월 말로 예정된 주주총회를 거쳐 공식 대표로 선임될 예정이다.

양주일 대표 내정자는 한게임과 네이버를 거쳐 NHN티켓링크 대표, NHN벅스 대표, NHN여행박사 대표를 맡았다. 지난해 카카오에 합류해 지갑사업실에서 인증서·전자문서, 이모티콘·톡 서랍 구독 플랫폼, 디지털 카드·NFT 사업 등을 이끌었다.

한재선 대표는 임기 만료 이후 연임 의사가 없다고 밝혀 이달 말을 끝으로 4년 간 맡아 온 대표이사 자리에서 물러난다. 한재선 대표는 지난 2018년 3월 그라운드X CEO로 취임했다. 이후 퍼블릭블록체인 클레이튼(Klaytn) 메인넷 런칭, 디지털 자산 클립(Klip) 및 디지털 아트 NFT 유통 서비스 클립 드롭스(Klip Drops) 등 블록체인을 활용한 유스케이스를 선보였다.

양주일 대표 내정자는 “블록체인 산업이 초기 단계를 넘어 이미 폭발적 성장 단계에 돌입한 만큼, 클립과 클립드롭스를 각각 최고의 지갑 서비스와 NFT 마켓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국내 대표 서비스로 성장함과 동시에 클레이튼과 함께 글로벌 도약도 이끌어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디센터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