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모건스탠리가 평가한 이더리움의 한계는 [한경 코알라] > 암호화폐 뉴스

모건스탠리가 평가한 이더리움의 한계는 [한경 코알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모건스탠리가 평가한 이더리움의 한계는 [한경 코알라] © Reuters. 모건스탠리가 평가한 이더리움의 한계는 [한경 코알라]

Morgan Stanley

2월 17일 한국경제신문의 암호화폐 투자 뉴스레터 '코알라'에 실린 기사입니다. 주 5회, 매일 아침 발행하는 코알라를 받아보세요!

무료 구독신청 hankyung.com/newsletter

"이더리움은 비트코인보다 변동성이 크고, 경쟁자가 많고, 확장성과 복잡성 문제에도 직면해 있다." 모건스탠리가 최근 암호화폐 보고서에서 시가총액 2위 이더리움의 단점을 이렇게 짚었습니다. 상위 100개 주소가 보유한 이더리움 비중은 전체의 39%로 비트코인의 14%보다 많았습니다. 분산이 덜 돼 소수에 집중됐다는 뜻이죠. 바이낸스 스마트체인, 솔라나, 카르다노 등이 이더리움을 맹추격하고 있다는 점도 지적됐어요. '스마트 계약' 플랫폼으로서 많은 양의 데이터를 저렴한 비용으로 빠르게 처리해야 하는데, 꾸준히 개선이 필요한 대목이죠. 또 2018년 이후 이더리움의 가격 변동성은 비트코인보다 30% 높았고, 지난해 60일 변동성은 S&P500지수의 7배에 달했습니다. 디파이와 NFT에서 규제가 강해지면 거래가 위축될 수도 있다는 게 모건스탠리의 분석입니다. 이더리움이 강력한 도전을 받고 있다는 리포트가 요새 자주 보이는데요. 치열한 경쟁을 통해 더 발전할 것이라고 기대해보면 좋겠죠?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위메이드 "암호화폐 위믹스, 2주내 2% 소각"

비트코인은 싸움에서 이기는 전략이다 [한경 코알라]

고팍스도 은행 뚫었다…암호화폐 '5대 거래소' 체제로 [한경...

전쟁위험 완화에 등 암호화폐 시장 반등

밀크 "CU 도시락 구매 고객에 밀크코인(MLK) 증정"

두나무, 산림청과 업무협약 체결…"탄소중립·ESG 경영 실현"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