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국제유가] FOMC 앞두고 달러 강세에 하락… WTI, 1.49%↓ > 선물원자재 뉴스

[국제유가] FOMC 앞두고 달러 강세에 하락… WTI, 1.49%↓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국제유가] FOMC 앞두고 달러 강세에 하락… WTI, 1.49%↓ [국제유가] FOMC 앞두고 달러 강세에 하락… WTI, 1.49%↓
 
CL
+0.37%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유형: 매수 매도
날짜:
 
수량:
가격
포인트가치:
레버리지: 1:1 1:10 1:25 1:50 1:100 1:200 1:400 1:500 1:1000
수수료:

국제유가는 연방준비제도(Fed, 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앞두고 달러 강세에 하락했다.

20일(현지시각)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 대비 1.28달러(1.49%) 하락한 배럴당 84.45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연준의 금리 결정을 하루 앞두고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유가는 지난 8일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일반적으로 달러 가치가 오르면 달러화로 거래되는 원유 가격이 비싸져 원유 수요를 억제한다.

주요 6개 통화에 대한 달러화 가치를 보여주는 ICE 달러지수는 110.20까지 올랐다. FOMC 금리 결정을 앞두고 2년물 국채금리는 2007년 10월 이후 처음으로 4%를 돌파했고 10년물 국채금리는 3.6%까지 오르며 2011년 4월 이후 최고치를 다시 썼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국제유가는 달러 강세에 이어 글로벌 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가 부각되자 하락했다"며 "침체 이슈는 수요 둔화를 자극한다는 점에서 부담으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서 연구원은 "더 나아가 금융시장에서 위험자산 선호심리가 약화된 점도 하락 요인 중 하나"라며 "다만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점령지에 대한 투표소식에 하락 압력을 높이지 못한 점도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머니S에서 읽기

44e93ac0170717cb728a6831143d3cbc_1642405378_7295.jpg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