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불스 日 SBI 회장 "美 SEC-리플 소송전, 일본 시장에 영향 없을 것" > 외환뉴스 & 암호화폐
외환뉴스 & 암호화폐
분류 암호화폐

日 SBI 회장 "美 SEC-리플 소송전, 일본 시장에 영향 없을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FX불스
작성일

본문

日 SBI 회장 日 SBI 회장

리플의 주요 파트너인 일본 금융 대기업 'SBI그룹'은 SEC-리플 소송이 자사 암호화폐 거래에 미치는 영향은 지극히 적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28일(현지시간) 유투데이에 따르면 기타오 요시타카 SBI그룹 회장은 트위터를 통해 "(미국 금융 당국이 제기한 리플사와의 소송과는 별개로) 리플(XRP)은 '암호 자산'으로서 일본 내 정상적으로 거래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요시타카 회장은 노무라 연구소의 한 기사를 인용, "일본 자금결제법에 따라 XRP은 '증권'이 아닌 '암호화폐 자산'으로 분류된다"며 "현지 암호화폐 거래소 거래에 영향이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SBI그룹은 XRP에 직접 투자가 아닌 리플 주식에 투자하고 있다"라며 "XRP 일부 시세 변동이 SBI에 미치는 영향은 지극히 적다"라고 덧붙였다.

토큰포스트 주요 기사를 뉴스레터를 통해 만나보세요 (구독하기)

미국의 비트와이즈, 유럽의 비트스탬프, 홍콩의 무역 플랫폼 OSL 등 전 세계 많은 암호화폐 회사들이 XRP에서 물러나고 있지만 요시타카 회장은 여전히 리플에 대해 낙관적인 입장을 나타냈다.

앞서 그는 "SEC와 리플의 소송에서 리플이 우세한 입장에 있다고 생각한다"며 "리플이 해당 소송에서 최종 승리할 것으로 생각한다. SBI홀딩스는 여전히 리플의 확고한 파트너로 남아 있다"고 강조했다.

일본 SBI 그룹은 리플의 투자사로 오랫동안 긴밀한 협력 관계를 유지해왔다. 요시타카 CEO는 리플 이사회에도 소속돼 있다.

지난 10월에는 브레드 갈링하우스 리플 CEO는 일본과 리플 본사 이전을 논의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또한 그는 "SBI와 같은 주요 협력사로 인해 일본의 암호화폐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고 발언한 바 있다.

토큰포스트 | info@tokenpost.kr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